| | 한국어

제목[뉴스핌] 홍대 앞 ′겨울왕국′에서 무더위를 날리세요
작성자seouladmin조회수175날짜2015/08/20

2015-08-20 10;21;04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뉴스핌=양아름 기자] 밖은 30도가 훌쩍 넘는 찜통더위지만 오히려 외투를 걸쳐야 할 정도로 추운 곳이 있다. 

바로 서울 최대 규모의 얼음조각 체험관 ‘아이스 뮤지엄’. 지난달 29일 새로운 모습으로 관객을 맞이한 아이스 뮤지엄은 형형색색의 얼음 조형물부터 얼음 미끄럼틀까지, 얼음조각의 모든 것을 만날 수 있는 공간이다.

박지아나 트릭아이미술관 마케팅팀 대리는 “연일 불볕더위가 계속되는 가운데 어린이뿐만 아니라 모든 연령대가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을 것”이라고 말했다. 

한 장의 티켓으로 시원한 겨울왕국을 즐길 수 있는 아이스뮤지엄은 도심 속에서 여름을 즐길 수 있는 이색 휴가지가 될 것으로 보인다. 

아이스 뮤지엄은 오전9시부터 오후9시까지 관람 가능하며 입장료는 성인 15000원, 어린이 12000원이다. 


[뉴스핌 Newspim] 양아름 기자(yalpunky@newspim.com) 

 

http://www.newspim.com/view.jsp?newsId=20150818000496&fromurl=na

Previous[머니투데이] 경기관광공사, 서울 찾는 해외관광객에게 경기도 알린다
Next[아시아경제] 외국인 관광객 사로잡는 친절한 마포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